2560 * 1600 (pixel)










아픔과 아쉬움 속에 2011년이 저물어 간다.
그래도 따뜻한 사랑과 새해를 향한 희망으로 숨 쉰다.

HAPPY NEW YEAR!
---
향기™




'바탕화면 > 나눠 쓰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탕화면 2012.3.  (0) 2012.02.29
바탕화면 2012.2.  (0) 2012.01.30
바탕화면 2012.1.  (0) 2011.12.30
바탕화면 2011.12.  (0) 2011.11.29
바탕화면 2011.11.  (2) 2011.10.28
바탕화면 2011.10.  (0) 2011.09.30
Posted by 향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