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 자체 제작한 달력을 사용한 적이 있는지는 기억에 없다.
유년주일학교 그리고 학생이었던 시절엔 관심도 없었고 기억에도 남아 있지 않아 모르겠지만
그동안 기성(?)달력에 교회 이름만 인쇄하여 사용한 게 아닌가 싶다.
(혹 아시는 분은 댓글 달아 주세요.)

출판물에 관심을 가지게 되면서 달력도 자체 제작하면 좋겠다는 생각은 했었다.
(물론 지금은 다르지만... ^^)

2005년 2월 1일,
함박눈이 펑펑 내리던 날.
당시 사용하던 돼지털 똑딱이 카메라 - Canon IXUS V2, 그 때 돼지털은 거의 똑딱이였고 시대의 흐름이었으니까 - 를 들고
교회 모습을 촬영하러 나갔던 때가 생생하다.
교회  사무실에서 담임목사님을 만났고, 똑딱이 카메라를 보신 목사님은 "내년엔 달력을 만들어야 하는데 200만 화소론 안될텐데..." 하신 말씀 때문에
Nikon D70s를 들였고, 공식(?) 진사의 길로 들어섰다. (ㅜ.ㅜ)

그렇게 하여 첫 자체 제작한 달력 2006년판이 세상에 나오게 됐다.

그 흔적을 여기 블로그에 남기려 한다.


---
향기™


'향기 > 광고 출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달력 2007  (0) 2009.06.02
달력 2006  (0) 2009.06.02
달력이야기  (0) 2009.06.02
광고 2009년 ?월 책  (0) 2009.05.26
광고 2009년 5월 책  (0) 2009.05.26
광고 2007년 11월 책  (0) 2009.05.26
Posted by 향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